(공식) 다이아 정채연, 드라마 촬영 도중 긴급 이송 ’13일 수술’

정채연, MBC 드라마 ‘금수저’ 촬영 중 부상

서울병원으로 긴급 이송, 응급치료 중

13일 수술 예정

정채연

걸그룹 다이아 출신이자 가수 겸 배우인 정채연이 드라마 촬영 도중 부상을 입어 긴급 이송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정채연은 지난 10일 새벽 MBC 드라마 ‘금수저’를 촬영하던 중 계단에서 넘어지며 부상을 당했는데 급히 서울 한 병원으로 이송, 치료를 받았다고 한다.

엑스레이 및 CT 등의 검사를 받은 결과 쇄골 골절 진단과 함께 뇌진탕 증세를 보여 응급치료를 받았으며 오는 13일 수술을 받을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쇄골 수술을 받으며 인대 손상 확인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며 만약 인대 손상까지 발견될 경우 봉합 수술까지 이뤄질 수 있어 꽤 오랜 시간 치료를 요해야 한다는 소식이다.

걸그룹 다이아 출신의 정채연은 드라마 촬영 외에도 새 싱글 앨범인 ‘루팅 포 유’ 발매를 앞두고 있어 팬들의 걱정을 자아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느낌을 알려주세요!
+1
0
+1
0
+1
0
+1
0
+1
0
+1
0

댓글